[국회의원]황주홍 의원, 남부 신경제권 형성을 위한 경전선 고속화사업 토론회 개최

기본계획비 48억 원 확보,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 및 조속한 사업 추진 노력할 것

기사등록 : 2018.05.01 (화) 10:22:33 최종편집 : 2018.05.01 (화) 10:22:33      
황주홍 의원은 4월 30일 오후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광주·전남·부산·경남 지역 24명 의원들과 함께 '남부 신경제권 형성을 위한 경전선 고속화사업'을 주제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에서는 경전선 철도의 고속화를 위한 실질적 논의가 진행됐다.

국회 농림해양수산위원회 소속 황주홍(고흥·보성·장흥·강진) 의원은 430일 오후 130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광주·전남·부산·경남 지역 24명 의원들과 함께 남부 신경제권 형성을 위한 경전선 고속화사업을 주제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세상에서 가장 느린 열차라는 악명을 가진 경전선 노선의 고속화를 위한 실질적 논의가 진행됐다.

그동안 경전선은 경상도와 전라도를 잇는 전국 4대 간선철도망임에도 불구하고 1936년 개통 이후, 광주-순천 구간(116.5km) 복선화 문제의 해결 없이 80여년 넘게 방치되면서 호남차별의 상징으로 지적돼 왔다.

현재 경전선 고속화사업은 정부가 지난해 황주홍 의원을 비롯한 호남지역 의원들의 강력한 요구를 수용해 예비타당성 통과를 전제로 예산이 확보돼 있어,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예비타당성 조사 결과에 대한 관심이 높아져 있는 상황이다.

토론회 발표를 맡은 한국교통연구원 이호 박사는 경전선 투자효과 극대화를 위하여 광주-순천 구간 복선 전철화의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황주홍 의원은 지난 해 예결위 간사를 하며 밤낮없이 정부와 열띤 협상을 통해 지역 최대 숙원사업인 경전선 전철화 기본계획비 48억 원을 확보했다예비타당성 조사가 통과되어 사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등록 : 전남연합방송 /

# [전남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해남
많이 본 뉴스
포토 뉴스